주니어백북스

조회 수 3466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 동안 많은 사건이 있었는지 백북스가 꽤 오랜만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나오지 않은 친구들이 있어서 좀 서운했는데 잠시 후 그 자리가 다 차는 것을 보고 뿌듯했다
전체적으로 더 나아진 주니어 백북스가 고맙다

'시간의 놀라운 발견'은 책이름처럼 날 놀라게 했다
시간 관리 이야기는 많이 들어 봤지만 시간 자체에 대한 이야기는 박문호 박사님께 상대성이론 강의를 들으 후로 처음이었다
그것도 평소 관심있던 생물학 뇌과학적 관점에서의 이야기가 많아서 오랜만에 몰입을 경험하게 했다
가장 몰입했던 순간은 책 내용이 내 머릿속에서 충돌했을 때였다
책 내용 중에
'받아들이는 정보가 많아지면 긴 시간이 흘렀다고 받아들인다'는 내용과
'집중력이 높아지면 주변 세계를 쉽게 잊고 시간이 흘러간다는 사실도 잊는다'는 내용이 있었는데
생각 해보니까 좀 이상했다
집중력이 높아지면 받아들이는 정보도 많아질 텐데 그럼 우린 그 시간을 길게 느낀다는 건지 짧게 느낀다는 건지 하는 의문이 생겼다
책을 더 읽다보면 답이 나오겠지 하면서 책을 다시 읽으려 했지만
수학 문제 해설지를 보다가 좀 더 생각하면 알거 같아서 해설지를 덮고 다시 문제를 풀 때 처럼
책을 계속 읽을 수가 없었다
잠시 덮어두고 공책에 두 내용을 적었다
내가 알고 있던 상식이나 경험을 총동원해서 최대한 논리적으로 답을 찾아 나섰다
공책 두쪽을 쓰고 나니 가설 비슷한 게 만들어졌다
일단 뇌 활동을 정보를 받아들이는 것과 정보를 활용하는 것 두가지로만 보면
인간이 인지하는 시간의 속도는 정보를 받아들이는 시간에는 반비례하고
정보를 활용하는 시간에는 비례한다는 내용이다
집중을 한다는 것은 생각이나 행동을 하며 내 정보를 활용하는 것이고
받아들일 때도 정보를 활용하여(기존 정보와 연관지어) 받아들일 때는 시간이 빨리 갈수도 있다
완전히 새로운 정보이거나 관심이 없어서 정보를 활용하지 않고 받아들일 때 시간이 길게 느껴진다
여기까지 생각하고는 정보부족으로 더이상 나아갈 수가 없었다
이 경험은 내 인생을 길게 해줄 또 하나의 사건으로 기억되었다^^

이런 경험을 하고 들은 강의도 대단했다
삶을 실험한다고 하시며 자신의 삶의 방식을 소개해 주셨는데 아무나 할 수 없는 강의였다
여러 습관을 만들고 바꾸고 하며 삶에 변화를 주고 사건을 만든다
삶을 쪼개서 풍요롭게 한다
책의 주제와도 같은 삶을 살고 계신 듯 했다
그 외에도 우리 삶에 도움될 말들을 우리가 알아 들을 수 있는 단어로 알려주셨다
시간은 절대적이지 않고 인식에서 만들어지는 부분이 더 크다고 하셨고
삶을 구성하는 것은 시간이 아니라 이벤트(사건)이라고 하셨다
깨어있는 지각도 같은 이야기라 생각한다
깨어있는 지각을 위해선 현재에 집중할 수 있어야 한다
결국 또 같은 결론에 도달했다
좋은 분들의 말엔 공통점이 많고 삶에서 문제 해결은 같은 결론에 도달할 때가 많다
오늘 그 결론에 도달하는 또다른 길, 또다른 언어를 배웠다

오늘 하루는 사건으로 기억될만한 하루였다

감사합니다~~

  • ?
    현영석 2010.10.25 07:49
    1. "주니어 백북스가 백북스 골을 빼먹어요" 우리 백북스 인재들을 다 모시어 세계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좋은 이야기들을 주니어 백북스가 다 만끽하고 있어요.
    2. 백북스 최고인재 이정원 총무가 역시 거기 가서도 스리런 홈런을 쳤군요.
    3. 강의내용 한빛찬 원장님께서 틀림없이 녹화하셨을 텐데 백북스 홈페이지 자료집에 꼭 올려 주세요.
  • ?
    이정원 2010.10.25 07:49
    책을 읽다보면 헷갈릴 수 있는 내용을 시환이가 잘 질문했네.^^
    시간의 길이에 대한 느낌은 두 가지. 현재의 시간과 기억된 시간

    1. 현재 시간의 길이
    뭔가에 몰입하면 현재의 시간은 짧게 느껴진다. 한 곳에 집중한 상태에서는 시간 흐름과 관련된 단서가 좀처럼 잡히지 않으니까.

    2. 기억된 시간의 길이
    기억 속에서 돌아보면 뭔가에 몰입한 시간은 길게 느껴진다. 왜? 정보량이 많으니까.

    항상 지각이 깨어있는 시환이가 되길! ^^
  • ?
    권용대 2010.10.25 07:49
    아... 함께 했었으면 ㅠ_ㅜ;;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 공지 2012 신학기 주니어 백북스 모임 공지합니다 2 한빛찬 2012.02.16 6000
64 공지 주니어 백북스 2011 송년모임을 공지합니다 한빛찬 2011.12.27 4063
63 주니어백북스는 중학생이상 가입가능한가요?(내용무) 조원희 2011.10.12 3429
62 애플창업자 스티브잡스 명연설 2 현영석 2011.02.26 3952
61 후기 현영석 교수님의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강연 후기 ^_^ 3 정혜령 2011.01.02 4992
60 12월 백북스 후기 1 설시환 2010.12.30 3802
59 현영석 교수님의 강의를 듣고 2 민경기 2010.12.29 3919
58 12.26 장하준 교수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발표자료 file 현영석 2010.12.27 3799
57 [수상소감] 2010년 주니어 백북스를 마치며.. 4 권용대 2010.12.27 3766
56 장하준 참고자료 6 3 현영석 2010.12.25 3552
55 장하준 참고자료 5 1 현영석 2010.12.23 3617
54 장하준 참고자료 4 현영석 2010.12.20 2959
53 장하준 참고자료 3 2 현영석 2010.12.11 3556
52 장하준 참고자료 2 1 현영석 2010.12.11 3562
51 장하준 참고자료 1 1 현영석 2010.12.11 9193
50 오랜만 1 설시환 2010.12.09 3208
49 [시] 빛, 소년, 그림자 2 설시환 2010.10.30 3565
48 [수필] 달콤한 시스템 2 권용대 2010.10.29 3705
47 후기 10월 24일 이 정원 강사님 강의 후기! 3 이서린 2010.10.25 4249
» 더나은 주니어 백북스를 기대하며 오늘의 이벤트! 3 설시환 2010.10.25 346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